대구경북명품박람회 참가한 봉화군

봉화군 전원생활 녹색도시 홍보

편집부 | 입력 : 2018/10/04 [20:08]

봉화군청은 10월 5일부터 7일까지 3일간 대구광역시 엑스코에서 열리는 2018 대구경북명품박람회에 참가, 전원생활 녹색도시 봉화의 위상을 대외에 드높일 계획이다.

 

▲ 봉화군, 대구경북명품박람회 참가 사진     © 편집부


대구·경북 지역 33개 기관단체가 참여하는 이번 박람회에서 봉화군은 독립부스 4개동(36㎡)을 설치하여 국립백두대간수목원과 산타마을 백두대간협곡열차를 비롯해 전원생활 녹색도시 이미지를 연상시키는 홍보부스와 함께 개성 넘치는 조형물 등을 배치해 많은 관람객들의 호기심을 자극하고 눈길을 사로잡을 방침이다.

 

특히 춘양면 서벽리 일원에 아시아 최대 규모로 조성돼 올해 정식 개원한 국립백두대간수목원에 대한 대대적인 홍보활동과 군민이 직접 참여하는 ‘군민 참여형 신재생에너지’등 녹색도시 봉화의 위상을 새롭게 정립하게 된다.

 

한국 관광 100선에 선정된 백두대간 협곡열차, 2016년 한국 관광의 별에 선정되어 많은 인기를 누리고 있는 분천 산타마을, 매년 50만명이상이 다녀가 명실상부한 봉화의 대표 명산으로 우뚝 선 청량산, 국립공원으로 지정된 태백산의 숨겨진 등산로이자 세계 최남단 열목어 서식지인 백천계곡도 적극 홍보한다.

 

▲ 봉화군, 대구경북명품박람회 참가 사진     © 편집부


문화체육관광부 4년 연속 우수축제로 선정된 봉화은어축제와 더불어 가을의 대표 축제로 자리 잡은 봉화송이축제에 대한 소개와 함께, 외씨버선길, 낙동강세평하늘길, 봉화솔숲길을 비롯한 다양한 트래킹 코스와 최근 세계유교선비문화공원조성사업의 일환으로 청량산과 낙동강의 절경을 감상하며 걷는 자연친화적 생태탐방로인 예던길(선유교) 등 다양한 관광자원을 홍보하여 사시사철 매력에 넘치는 사계절 관광도시 봉화에 대한 관광객 유치활동도 활발하게 펼치게 된다.

 

또한, 경상북도와 공동으로 추진 중인 2,000억원 규모의 국립문화재용목재건조장 건립, 테마 전원주택 단지 조성(신재생에너지 연계), 전원형 친환경 실버산업 유치 등 민선 7기의 역동적인 시작과 함께할 중점 사업들도 홍보한다.

 

엄태항 군수는 “봉화 홍보부스를 찾는 관람객들이 많은 볼거리와 먹거리를 즐기는 가운데 봉화관광과 군정에 대한 알찬 정보도 얻어갈 수 있는 일거양득의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도민 여러분들의 많은 관람 바란다”고 전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경북영상뉴스
구미 시정 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