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성시설관리공단, 기상산업대상‘기상청장상’수상

기상정보 활용 부문 ‘기상청장상’을 수상하는 영예

편집부 | 입력 : 2018/11/15 [18:12]

▲ 2018 기상기후산업박람회 기상청장상 수상 달성군 제공    

 

달성군시설관리공단(이사장 강순환)은 14일 ‘제13회 대한민국 기상산업대상’에서 기상정보 활용 부문 ‘기상청장상’을 수상하는 영예를 안았다.
 

이번 공모전은 기상청 주최, 한국기상산업진흥원 주관, 환경부 후원으로 개최되었다. 공단은 기상정보를 공단 경영 활동에 적극 활용하여 경영수지를 개선하고 기상재난을 슬기롭게 예방한 사례 및 고객만족도 향상 등 기상상황에 능동적으로 대응하여 날씨경영을 실현한 점이 높이 평가받아 수상하게 되었다.

 

특히, 좋은 평가를 받은 공단의 대표사례는 날씨위험관리와 고객서비스를 위한 날씨경영 기상정보시스템 구축·활용과 낙동강레포츠밸리(수상시설)의 기상정보 강화를 위한 기상관측시스템을 구축하여 실시간 기상정보를 확인하여 수상안전에 기여한 것이다.

 

그 결과 해마다 10% 이상 안전사고 감소와 경영평가 고객만족도 부문 2년 연속 1등급 획득이라는 놀라운 성과를 이뤄 2018년 행정안전부가 주관하는 경영평가에서 우수공기업에 선정되는 쾌거를 이뤄냈다.

 

강순환 이사장은 “달성군시설관리공단은 날씨정보에 민감한 사업장을 다수 관리하고 있어 날씨경영은 선택이 아닌 필수이다. 앞으로 날씨정보를 안전부문에 더욱 특화시켜 나갈 것이며 날씨경영을 접목한 혁신과제를 도출해 안전과 고객서비스 향상을 위해 더욱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경북영상뉴스
구미 시정 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