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천시장, 미래 30년 대비 환경기초시설 현장 시찰

생활폐기물 소각장 등 6개 시설 시찰 및 점검

편집부 | 입력 : 2018/11/15 [17:56]

▲ 김천시장, 미래 30년 대비를 위한 환경기초시설 현장 시찰   김천시 제공    

 

김천시는 지난 12일 생활폐기물 소각장, 분뇨처리시설, 매립장 등 6개 환경기초시설에 대한 현장 시찰 및 점검에 나섰다.


이번 시찰에서 우리시에서 발생하는 생활폐기물이 처리되는 소각장을 비롯한 소각재, 연탄재가 묻히는 매립장, 가축분뇨 및 분뇨 처리 관련 시설에 대한 운영상황을 둘러보고 시설 전반을 꼼꼼히 점검했다.


또한 최근 전 세계적으로 이슈화된 폐플라스틱과 비닐의 처리문제와 혁신도시 및 일반산업단지 조성 등으로 급증하는 쓰레기 문제에 우리시는 미래 30년 이상을 차질 없이 대비하기 위한 시설 보강 방안을 모색하는 시간도 가졌다.

 
김충섭 김천시장은 “최근 환경문제에 대해 시민의 관심이 높은 만큼 깨끗한 환경 조성을 위해 가장 취약한 곳에서 묵묵히 일하는 근무자들에게 감사드리고, 이러한 생활폐기물 및 각종 분뇨 처리시설 현장을 살펴보니 환경의 중요성이 피부로 느껴진다”며 “우리 시민들도 현장을 방문하여 생활쓰레기 문제를 눈으로 보고 피부로 느끼는 시간을 가졌으면 한다”고 말하면서 “생활폐기물은 물론 우리시에서 발생하는 모든 폐기물이 차질 없이 처리될 수 있도록 시설 보강 및 관리에 만전을 기해달라” 고 당부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경북영상뉴스
대구시정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