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세대 차량융합부품 제품화지원 거점센터」준공식 개최

「차세대 차량융합부품 제품화지원 거점센터」준공 미래자동차산업 발전 선도

편집부 | 입력 : 2018/11/13 [15:51]

경산시(시장 최영조)가 미래자동차산업을 선도하기 위하여 (재)경북IT융합산업기술원을 주관기관으로 하여 시행한 「차세대 차량융합부품 제품화지원 거점센터」 준공식을 11.13(화) 진량읍 신제리 554번지 신축현장에서 최영조 경산시장, 강수명 경산시의회 의장, 배한철 경북도의회 부의장 등 여러 기관단체장이 참석한 가운데 개최되었다.

 

▲ 해양산업 분야 현장점검    

 

「차세대 차량융합부품 제품화지원 거점센터」는 총사업비 370억원(국비 180, 지방비 190)으로 현재 진행중인 「차세대 차량융합부품 제품화지원 기반조성사업」의 거점센터로서 지하1층, 지상3층, 부지 6,391㎡, 건축연면적 2,622㎡의 센터 신축과 차량융합부품 4대 핵심기술인 전장(SW, HW), 소재(경량화, 감성)분야 기술지원 및 평가·인증 지원 기반장비를 구축하여 관련기업에 대한 원스톱 지원체계 마련으로 기업 경쟁력을 한층 강화하게 되었다.

 

특히, 이날 행사에는 경상북도와 경산시의 지원으로 제작된 스마트 자율주행차량 퍼포먼스와 참석자를 대상으로 한 초소형 전기차 체험행사를 실시, 전기자동차의 대중화를 위한 시민들의 인식을 전환하는 계기를 부여하기도 하였다.

 

최영조 경산시장은 이 사업을 주관한 (재)경북IT융합산업기술원을 비롯한 한국생산기술연구원, 경북테크노파크 등 연구기관이 서로 협력하여 기업이 필요로 하는 신기술 개발 지원으로 기업이 투자를 확대하고 신규고용 창출로 이어져 지역경제가 더욱 발전할 수 있도록 노력하여 줄 것을 당부하였다.

  • 도배방지 이미지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