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인영 대표, “정부, 피해자 가족들을 위한 조치에도 만전 기해주시기 당부”

“갑작스럽게 황망한 소식을 전해 듣고 충격에 빠졌을 유가족들에게도 깊은 애도”를

편집부 | 입력 : 2019/05/31 [11:29]

▲ 30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더불어민주당 정책조정회의에서 이인영 원내대표가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 © <사진제공=뉴시스> 


사건의내막 대구경북】 오늘(30일) 새벽(현지시각 오후 9시), 헝가리 다뉴브강에서 한국 관광객을 태운 유람선이 크루즈선과 충돌해 침몰하는 사고가 발생했다. 외교부 발표에 따르면, 탑승자는 우리 국민 33명과 헝가리인 승무원 2명이라고 한다. 현재 우리 국민 33명 중 7명이 사망했고, 7명은 구조되었으며, 19명이 실종된 것으로 확인되었다.

 

이에 이인영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는 정책조정회의 모두발언에서 “헝가리 부다페스트 다뉴브강에서 유람선 침몰사고가 있었다”면서 “우리 관광객 33분이 탑승했고, 7분이 사망하고, 19분이 실종된 것으로 확인되고 있다. 새벽부터 들려온 비보에 안타까운 마음을 금할 수 없다. 우선 실종된 분들을 구조하는 것이 급선무다”고 밝혔다.

 

이 원내대표는 “정부는 현지 당국과 긴밀하게 협조해서 실종된 우리 국민을 찾고 무사히 돌아올 수 있도록 모든 노력을 다해주시기 바란다”면서 “갑작스럽게 황망한 소식을 전해 듣고 충격에 빠졌을 유가족들에게도 깊은 애도”를 표한다.

 

이인영 원내대표는 “정부는 피해자 가족들을 위한 조치에도 만전을 기해주시기를 당부 드린다”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경북영상뉴스
포항시정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