별빛나이트 투어 첫 출발, 영천에서 뜨거운 인기몰이

2019년 별빛나이트투어 상반기 일정 모두 매진, 810명 참가예정

편집부 | 입력 : 2019/04/22 [19:47]

▲ 영천별빛나이트 투어 뜨거운 현장 사진    


경북의 대표투어로 자리 잡은 영천별빛나이트 투어가 지난 20일 120여명의 관광객이 참여해 올해 첫 힘찬 발걸음을 내디뎠다.

 

관광객들에게 해를 거듭할수록 인기를 더해가고 있는 영천별빛나이트 투어는, 일반․호국․별빛축제 나이트투어로 구성되어 있으며 보현산 천문과학관에서의 별자리강좌, 스타파티 등의 별 체험과 지역의 농산물 및 승마체험, 그리고 영천의 대표관광지 관람과 육군3사관학교와 연계한 병영체험 등의 프로그램으로 진행된다.

 

총14회 예정인 금년도 별빛나이트 투어는, 상품을 선보이자마자 포항, 경주, 대구, 울산 등 다양한 지역에서 접속해 바로 상반기 일정이 모두 매진되는 진풍경을 낳아 올해 가장 핫한 투어가 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올해 첫 별빛나이트 투어를 찾은 한 관광객은 “가족들과 영천의 아름다운 별을 보며 꿈을 이야기하고 도시에서 경험할 수 없는 체험들을 해볼 수 있어 너무나도 즐거운 하루였고 다음 기회에 또 방문하고 싶다”고 말했다.

 

최기문 영천시장은 “인기몰이를 하고 있는 별빛나이트투어를 비롯해 5월초 첫 테이프를 끊는 영천전통시장 투어와 연계해, 타지 관광객들의 발걸음이 끊이지 않는 영천을 만들겠다”고 전했다.

 

상반기 일정이 모두 매진된 별빛나이트투어의 하반기 첫 일정은 10월 5일이며, 8월부터 시청홈페이지 등을 통해 예약접수 받을 예정이다.

  • 도배방지 이미지

경북영상뉴스
포항시정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