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시, ‘지진피해지역 대안사업 발굴 용역’ 중간보고회 개최

유성옥기자 | 기사입력 2020/02/13 [19:52]

포항시, ‘지진피해지역 대안사업 발굴 용역’ 중간보고회 개최

유성옥기자 | 입력 : 2020/02/13 [19:52]

- 포항지진 피해지역 경제활력 제고 위해 부서의견 수렴

 

▲ 포항시, ‘지진피해지역 대안사업 발굴 용역’ 중간보고회 개최  © 유성옥기자


[ 사건의내막 대구경북 / 포항시] =유성옥 기자=포항시는
13일 시청 중회의실에서 지난해 8월부터 추진 중인 포항 지진 피해지역의 복구, 재건, 부흥을 위한 지진피해지역 대안사업 발굴 용역중간보고회를 개최했다.

 

송경창 포항시 부시장이 주재한 이날 보고회는 환동해미래전략본부장을 비롯해 관련 부서장 등 25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지진 이후 현재까지 포항시민들이 느끼는 분야별 체감도 파악과 요구사항에 대한 주민 설문조사 결과와 포항지역 경제활성화를 위한 대안사업 발굴 내용에 대한 관련부서 의견을 청취하고 보완하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용역을 수행하고 있는 한국산업관계연구원 김경철 이사는 본 용역의 방향성을 지진피해를 입은 포항의 재건과 부흥에 초점을 맞추고 안전한 도시, 행복한 도시, 미래지향도시의 3가지로 잡고 시민참여형 안전콘서트, 지진피해지역 연료망 확장사업, AIP(Aging in Place : 노인주거서비스)사업 등 하드웨어 사업과 소프트웨어 사업 15개를 제시한다.”라며 사업의 실효성 및 구체화 작업을 위해 부서의견을 적극 수렴하겠다.”라고 보고했다.

 

송경창 포항시 부시장은 지진피해지역 주민의 안전, 주택(주거)문제, 생활안정, 산업활력, 도시 이미지 개선에 관심을 갖고 주민이 원하는 정책을 파악하여 지진특별법 연계를 통해 중앙부처에 건의할 핵심사업 도출이 필요하다.”라며, “관련부서에서 적극적인 관심을 갖고 협력해 의미 있는 결과를 도출해 줄 것을 당부했다.

 

포항시는 이번 보고회에서 제안된 의견에 대해서 적극 검토하여, 향후 최종보고회를 거쳐 3월에 용역을 완료할 예정이다.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경북영상뉴스
구미 시정 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