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민들의 신체적·심리적 안정을 위한 이(耳)침 치료 실시

편집부 | 입력 : 2019/04/16 [10:36]

▲ 포항시, 이재민들의 신체적ㆍ심리적 안정을 위한 이(耳)침 치료 실시    


포항시 재난심리지원센터는 이재민들의 신체적 심리적 안정을 위한 이(耳)침 치료 마음 건강 상담을 운영하고 있다.

 

센터에서는 4월부터 5월까지 약 8주간 포항 지진 이후 아직까지 흥해 실내체육관 임시구호소에서 생활하고 있는 이재민들의 불면, 불안 우울 등 트라우마 후유증을 치료하기 위해 대구한의대 한방신경정신과 김상호 교수, 사상체질과 김성태 등 한의사 진료진의 의료지원으로 한방진찰 및 이침치료를 시행한다.

 

이(耳)침 치료는 부작용이 적고 간편하게 시술 가능한 치료법으로 특히 불면증 등의 치료에 도움이 된다. 이(耳)침 치료는 해외에서도 PTSD(외상 후 스트레스 장애)치료에 활용되고 있으며 9.11테러, 동일본대지진, 케냐내전의 이재민에게 사용되는 등 전 세계적으로 널리 활용되고 있는 치료법이다.

 

이재민들의 이(耳)침 치료는 매주 금요일, 매달 마지막 주 수요일에 정신건강정문요원의 심리안정화 교육 및 실습을 진행한 후 개인별 진맥, 진찰, 이침 치료가 진행될 예정이다.

 

이 외에도 포항시 재난심리지원센터에서는 트라우마 치유를 위한 숲 테라피 프로그램으로 정신건강의학과 전문의의 트라우마 관리법 교육과 흥해 도음산에서의 숲 치유로 구성된 「마음의 숲」2기를 운영하고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포항시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경북영상뉴스
구미 시정 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