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시 현곡면 인구 2만 시대 “활짝”

편집부 | 입력 : 2019/04/12 [18:36]

▲ 현곡면 인구 2만 기념사진    


경주시 현곡면이 지난 12일 인구 2만 시대를 열었다.

 

현곡면은 지난해 3월 말 기준 1만 6000여 명이던 인구가 대단지 아파트 입주 등으로 1년 사이 4000명가량이 증가해 12일 기준으로 인구 2만 명을 돌파했다.

 

또한, 매일 20여 명 이상이 전입신고를 하고 있어 앞으로 현곡면 인구는 더욱 증가할 것으로 전망된다.

 

현곡면은 인구 2만 시대를 기념하기 위해 현곡면 행정복지센터에서는 배진석 도의원, 김수광 시의원, 이만녕 이장협의회장, 김규현 주민자치위원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포항시에서 전입해 온 2만 번째 주민 강찬수(61세)씨 부부에게 꽃다발과 소정의 선물을 전달하는 환영 행사를 가졌다.

 

2만 번째 주민 강찬수 씨는 “은퇴 후 새로운 보금자리로 현곡면에 왔는데 예상치 못한 환영과 선물을 받게 되어 영광이다. 현곡면에 온 첫날부터 좋은 일이 생겨 앞으로의 현곡면 생활이 더욱더 기대된다”며 감사의 뜻을 표했다.

 

신태윤 현곡면장은 “현곡면 인구가 2만 명이 넘어섬에 따라 늘어난 행정수요에 적극적으로 대처해 주민들의 불편을 최소화하는 한편 현재 추진 중인 현안 사업을 차질 없이 진행해 모든 면민이 건강하고 행복한 삶을 누릴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경북영상뉴스
포항시정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