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도군 농수산 식품 수출 1억달러 목표 총력 추진

수출시장을 확대 및 개척하고자 다양하고 적극적인 수출지원 정책을 추진

편집부 | 입력 : 2019/04/11 [11:39]

▲ 농수산물수출     © 취재부 김미영


청도군은 2018년부터 국내시장의 한계성을 극복하고 신규 판로 확보를 위한 방안으로 수출시장을 확대 및 개척하고자 다양하고 적극적인수출지원 정책을 추진하고 있다.

 

지난해 감말랭이, 반건시, 버섯 등 다양한 농‧특산물을 4천 7백만 달러를수출하였으며, 내륙지역임에도 불구하고 수산물인 참치류를 2천 2백만 달러를수출하는 등총 40여개 품목을 일본, 미국, 이탈리아 등 26개국에 7천만달러(한화 약 797억)를 수출하였으며 이는 경상북도 23개 시‧군에서2위에 해당하며 군(郡) 중에서는 1위에 해당하는 실적이다.

 

이러한 실적을 이룩한 데는 지난 해 일본, 캐나다 대형 유통업체와 판촉행사는 물론업무협약을 통해 청도군에서 직접 농‧특산물의 우수성을 널리 홍보하고 농‧특산물수출농가에 대한 물류비 20억원을 지원하는 등 적극 지원 하였으며생산 농가 및 업체에서도 고품질의 농‧특산물을 생산한 결과로 보인다.

 

올해 청도군은 신규 수출 품목 발굴을 위해 캐나다, 중국 등의 바이어를초청하여 지난 2월 26일 청도군 우수 농‧특산물 전시회를 개최하였고청도딸기 수출 기반을 마련하기 위해고령군, 김천시의 딸기 공선장을 견학하였으며,수출 업무 추진의 전문성을 제고하기 위해 수출 전문인력 신규 채용 등 수출 인프라를 확대 및 구축하고자 노력하였다.

 

이승율 청도군수는 “앞으로 청도군 농수산식품의 수출 확대를 위해 품목별 수출전문 단지조성 등 다양한 행‧재정 지원 방안을 강구하여 2019년 수출목표액 1억달러를 달성하고 농산물 가격안정화에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