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르게살기영덕군협의회, 다문화 합동전통혼례식 개최

진정한 결혼의 의미와 전통문화 이해의 장 마련

김미영기자 | 입력 : 2019/11/26 [16:02]
    바르게살기영덕군협의회, 다문화 합동전통혼례식 개최


[ 사건의내막 대구경북 / 영덕군 ] 김미영 기자 : = 바르게살기운동 영덕군협의회는 지난 23일 영해향교 명륜당 앞마당에서 다문화 부부 2쌍의 합동 전통혼례식을 개최했다.

이날 혼례식은 이희진 영덕군수, 김은희 영덕군의장을 비롯한 200여명의 하객이 참석했으며 영해향교 이혁희 전교의 집전으로 진행됐다.

다문화가정 합동 전통혼례식은 경제적 여건 등 여러 가지 사정으로 결혼식을 치르지 못한 다문화 가정에게 전통혼례식 자리를 마련해줌으로써 진정한 가정의 의미를 돌아보고 한국전통문화를 알리기 위한 행사이다.

이날 행사는 민요 ‘흥’팀의 축하공연으로 시작됐으며 신랑은 화동과 함께, 신부는 가마를 타고 입장하는 등 우리 전통혼례 예법에 따라 하객들의 축복 속에 진행됐다.

신정희 바르게살기운동 영덕군협의회 여성회장은 “오늘 2쌍의 부부가 하객들의 축복 속에 전통혼례식을 치렀다. 많은 사람들의 축복 속에 결혼식을 올린만큼 행복한 결혼생활을 이어갈 수 있길 바란다”고 전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경북영상뉴스
구미 시정 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