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석호 의원, “민자사업 지금이 적기다.”민자사업 활성화 토론회 개최

김미영기자 | 입력 : 2019/11/14 [11:36]

▲ 강석호 의원    

강석호 의원(자유한국당, 경북 영양·영덕·봉화·울진)은오는 11월 15일 14시 국회 의원회관 제1소회의실에서 “민자사업 지금이 적기다.”민자사업 활성화 토론회를개최한다고 밝혔다.

토론회는 강석호 의원과 정성호 의원(더불어민주당, 경기 양주시)이 공동주최하며, 대한건설협회, 한국민간투자학회, SOC포럼이 주관하고 기획재정부가 후원한다.

 

첫 번째 발제자로 박동규 한양대학교 경영학부 교수가 ‘SOC 개발방식의 대전환, 재정에서 민간투자로!’을 주제로 발제하고 김도일 경기연구원 공공투자관리센터 소장이 ‘민간투자 정부고시사업 활성화 방안’을 주제로 두 번째 발제자로 나선다.

 

이어서 정일호 서울대학교 교수를 좌장으로 권중각 기획재정부 민간투자정책과장, 김형태 공공투자관리센터(PIMAC) 민간투자지원실장, 나진항 국토교통부 철도투자개발과장,박용석 건설산업연구원 연구위원, 박한철 금호산업 상무, 황창용 원광대학교 법학전문대학원 교수,홍성필 삼보기술단 민간투자연구소 소장 등이 종합토론을 벌인다.

 

강석호 의원은 “도로, 철도, 공항과 같은 교통 인프라뿐만 아니라 상하수도, 재활용시설, 복지시설 등 다양한 사회기반시설에 대한 국민적 수요는 여전히 높고 과거 압축성장으로 지어진 인프라시설은 이미 노후화가 상당히 진행된 상태”라며“정부의 부족한 국가재정을 보완하고 국민의 인프라 수요를 충족시킬 수 있는 대안으로서 민간투자사업 활성화를 위한 방안이 활발히 논의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경북영상뉴스
구미 시정 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