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공을 초월한 사랑 이야기, ‘2019 뮤지컬 원이엄마’

남들도 우리처럼 서로 어여삐 여기고 사랑할까요

김미영 기자 | 입력 : 2019/10/24 [09:04]
    시공을 초월한 사랑 이야기, ‘2019 뮤지컬 원이엄마’


[ 사건의내막 대구경북 / 안동시 ] 김미영 기자 = 오늘을 살아가는 우리에게 역사가 들려주는 가슴 아픈 사랑 이야기 ‘뮤지컬 원이 엄마’가 오는 25일부터 27일까지 안동문화예술의전당 백조홀 무대에 오른다.

안동시와 경상북도가 주최하고 신명기획이 주관하는 이번 공연은 25일 저녁 7시 30분, 26일 오후 3시와 저녁 7시, 27일 오후 3시에 총 4회 공연을 펼친다.

지역의 실제 이야기를 탄탄한 스토리와 치밀한 연출력을 통해 제10회 대구국제뮤지컬페스티벌 어워즈에서 특별상을 수상했을 만큼 다양한 문화예술 계층의 관람객들에게 호평을 받는 작품이다.

‘뮤지컬 원이엄마’는 안동 정상동 택지 조성을 위해 분묘 이장하던 중 출토된 고성이씨 이응태 가슴 위에서 발견된 죽은 남편에게 보내는 아내의 애절한 편지 사연을 바탕으로 제작됐다.

420년 동안 무덤 속에 묻혀 있다 우연한 기회에 빛을 보게 된 사랑 이야기는 가볍고 얕은 사랑이 일상화된 우리 시대에 잔잔하면서도 큰 울림으로 다가온다.

2012년 처음으로 제작된 후 지역 공연계에 파장을 불러일으킨 ‘뮤지컬 원이엄마‘는 그동안 지역에서 ‘원이엄마’의 한글 편지와 사랑 이야기를 연극, 오페라, 춤극 등 다양한 형태의 작품으로 만들어졌다.

‘뮤지컬 원이엄마’는 보편적이지만 가장 특수한 안동의 역사를 대표하는 사랑이야기로 시간과 공간을 초월해 깊은 감동을 선사할 것으로 기대된다.

‘뮤지컬 원이엄마’ 입장권은 안동문화예술의 전당 홈페이지에서 예매할 수 있으며, 공연 1시간 전부터는 현장 구매도 가능하다. 자세한 사항은 신명기획 또는 안동문화예술의전당으로 문의하면 된다.

  • 도배방지 이미지

경북영상뉴스
구미 시정 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