콩 정선, 선별작업, 농기계임대사업소에서 해결하세요!

빠른 콩 선별로 농업인 농작업 행복감 높여

김미영기자 | 입력 : 2019/10/15 [10:27]

▲ 콩 선별 작업 기계     © 김미영기자


[사건의 내막 대구경북/ 김미영기자] = 영천시는 본격적인 콩 수확 철을 맞아 오는 12월 말 까지 콩 선별 작업을 무상으로 도와준다고 밝혔다.

 

콩 선별기 사용은 무료이며 아침 9시부터 오후 4시까지 영천시농기계임대사업소(청통면 호당리 소재)에 접수하고 누구나 사용하면 된다.

 

8대의 콩 선별기를 운영, 일 최대 50톤가량의 선별작업이 가능하며, 팥, 검은콩(속청), 흰콩 선별기도 별도 관리하여 타 품종의 혼입에 따른 상품성 저하를 최소화 할 수 있다고 했다.

 

또한 콩깍지 등 이물질이 많이 혼입된 콩을 선별하고자 하는 농민은 5,000원의 추가 임대비용만 지급하면 준비된 풍구를 이용하여 선별 전 전처리 작업까지 가능해 정선에서 선별까지 원스톱 작업이 가능해 농업인들의 긍정적인 평가가 기대된다.

 

농기계임대사업소 관계자는 “콩 정선 및 선별이 필요한 농가는 탈곡한 콩을 오전 중에 여유 포대를 준비하여 찾아오시면 되고, 기타 문의사항은 054-339-7228로 전화주시면 친절히 답변 해 주겠다.”고 밝혔다.

 

최기문 영천시장은 “농기계임대사업소 내에 콩 선별장 설치로 파종, 수확, 탈곡, 선별까지 누구나 활용 할 수 있다”며, “농기계임대사업에 불편함이 없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경북영상뉴스
구미 시정 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