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동소방서, 제18호 태풍 ‘미탁’북상에 따른 긴급구조대응 상황판단 회의 실시!

김미영기자 | 입력 : 2019/10/03 [11:01]

▲ 상황판단 회의     © 김미영기자


[사건의 내막 대구경북/ 김미영기자] = 안동소방서는 2일 제18호 태풍‘미탁’북상에 따른 홍수 및 산사태, 기타안전사고 등 대형재난에 대비해 긴급구조대응 상황판단 회의를 실시했다.

 

기상청에 따르면 북상하는 제18호 태풍‘미탁’의 영향으로 강한 바람과 비가 쏟아질 예정이다.

 

이에 따라 소방서 전 부서는 태풍피해를 최소화 하고자 인명 및 재산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소방력을 최대한 활용해 적극적으로 대응할 방침이다.

 

주요 회의 내용으로 ▲ 관내 풍수해 및 산사태 취약지역 유동순찰 ▲ 침수대비 동력소방펌프 등 점검․정비 철저 ▲ 현장활동시 헬맷, 구명조끼 등 개인안전장비 착용 철저 ▲ 풍수해 현장도착시 안전담당관 지정 후 현장활동 등으로 진행 됐다.

 

한창완 안동소방서장은“태풍으로 인해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가옥이나 농작지․축사 등 확인점검 하는 것이 중요하다”며 “인명 및 재산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전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경북영상뉴스
구미 시정 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