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동소방서“축사, 버섯재배사 … 동․식물관련시설 화재 안전관리 강화 ”

전기, 부주의로 인한 동․식물관련 시설 화재 지속적으로 발생

김미영기자 | 입력 : 2019/09/26 [12:20]

▲ 안동소방서 전경     © 김미영기자


[사건의 내막 대구경북/ 김미영기자] = 안동소방서는 26일 축사․우사․돈사 등 동․식물관련시설의 화재로 인한 재산피해를 줄이기 위해 화재안전관리를 강화한다고 밝혔다.

 

최근 국가화재정보센터의 화재발생을 분석한 결과 축사, 버섯재배사 등 동․식물관련시설에서 화재가 지속적으로 발생하고 있다.

 

국가화재정보센터 통계에 따르면 최근 5년 총 3,598건의 화재가 발생했다. 재산피해는 약 1,300여억원, 주 화재원인은 전기와 부주의로 드러나 전기화재 예방대책과 농․축산 종사자의 안전의식이 필요한 것으로 나타났다.

 

따라서, 동․식물관련 시설 화재안전관리 강화를 위해 ▲ 축사 등 동․식물관련시설 관계자 교육(소집 또는 방문)․ 간담회 ▲ 관련협회 소식지 및 SNS를 통한 화재안전관리 홍보를 실시 할 예정이다.

 

한창완 안동소방서장은“최근 구제역과, AI 등 발생으로 축사와 관련한 출입통제로 소방안전대책 추진에 어려움을 겪고 있다”며 “사전에 교육과 홍보를 통해 화재안전관리에 만전을 기하겠다 ”라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경북영상뉴스
구미 시정 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