폭염 속, 더욱 빛나는 봉화군 보건소 방문간호사들

방문건강관리 대상자 집중관리

김미영 기자 | 입력 : 2019/08/16 [09:42]
    ‘방문건강관리 서비스’ 진행

[사건의내막대구경북 봉화군] 김미영 기자 = 봉화군 보건소는 여름철 폭염을 대비해 고혈압, 당뇨병 등 만성질환자와 독거노인 등 건강 취약 계층을 대상으로 ‘방문건강관리 서비스’를 강화한다.

태풍이 지나가고 더위가 기승을 부리기 시작하던 지난 8월 초부터, 4명의 보건소 방문간호사들이 본격적으로 방문하여 가정 및 경로당 등 취약계층을 방문하여 폭염대처요령을 교육하고, 기초건강검사를 통한 건강상태 모니터링을 실시하고 있다.

이러한 집중 방문 관리에 구사일생으로 살아난 이모씨는 자신을 도와준 방문간호사에게 고마움을 표시했다. 이모씨는 지난 12일, 살인적인 폭염 속 물야면 자택에서 저혈당에 빠져 홀로 쓰러져 있는 것을 방문간호사가 적시에 발견하여 적절한 처치를 받고 호전됐다.

아울러, 보건소는 전화 상담을 통한 폭염예방 교육 및 안부 확인 역시 시행하고 있으며, 무더위 쉼터 이용정보 제공 등 현장중심의 폭염예방관리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

보건소 관계자는 “첫째 수분을 많이 섭취하고, 둘째 폭염이 집중되는 낮 시간대에는 야외활동이나 농사일을 자제해야하며, 셋째 무더위쉼터 이용 등을 통해 체온이 올라가지 않게 유의해야한다.”며 폭염대비 건강수칙 세 가지를 당부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경북영상뉴스
구미 시정 뉴스
많이 본 뉴스